로봇랜드 인천과 마산에 조성
국비지원 대상 최종 확정
공공/제품 > 랜드스케이프 [2008-12-31 10:48]



인천시가 추진해 온 로봇랜드 조성사업이 기획재정부와 KD의 예비타당   성 조사결과 국비지원 대상으로 최종 확정됐다.

시는 이에 따라 로봇랜드 조성사업에 투입되는 500억~600억원의 국비 가운데 내년도 설계 예산으로 20억원을 중앙정부로부터 지원받아 본격적인 사업에 들어갈 것이라고 29일 밝혔다.

로봇랜드 조성사업은 경제자유구역 청라지구 5블럭(서구 원창동 440의1) 76만7286㎡ 부지에 총 사업비 7855억원의 사업비가 투자되는 미래형 최첨단 산업이다.

로봇랜드는 로봇관련 최첨단 연구소와 대학, 기업의 R&D센터, 로봇대학원 등 복합공간으로 조성된다.

특히 로봇과 함께 하는 '로봇시티'를 중심으로 로봇경기장과 로봇전시장 등 로봇과 관람객이 교감하는 체험형 테마파크로 개발된다.

시는 이를 위해 인천도시개발공사를 중심으로 13개 기관 및 기업과 내년 2월 특수목적회사(SPC)를 설립할 계획이다.

시는 내년도에 지식경제부로부터 로봇랜드 지정승인을 받은 뒤 기본설계에 들어가 2010년부터 본격적안 사업에 들어갈 예정이다.

완공 시점은 2012년 이다.

시는 로봇랜드가 조성되면 58만2912명의 고용효과와 7조9647억원의 생산유발효과 및 3조5088억원의 부가가치 효과가 있을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.

시 관계자는 "로봇랜드 조성사업이 국비지원 대상사업으로 최종 확정된 것은 앞으로 인천 발전에 큰 효과가 있을 것"이라며 "로봇랜드 조성사업을 통해 산업 및 문화발전 등이 수반될 것으로 기대된다"고 말했다. 
 
 



 투니버스 로봇

 


 

 


 

본 기사의 이미지 및 내용의 무단복제 사용에 대한 법적인 책임은 사용자에게 있으며, 블로그 및 개인 홈페이지에 게재를 원하시는 분은 반드시 출처를 밝혀주시기 바랍니다.
최길열(choigr57@paran.com) 2662
> 공공/제품
- 공공디자인
- 가구
- 인테리어
- 조명
- 세트
- 전시
- 공업
- 랜드스케이프
- 토이
- 어반
- 리테일
- 운송기기
- 생활용품
- 디자인매니지먼트
- 디자이너&전문회사
- 신제품
- 아카데미